기사최종편집일 2024-07-23 13:51
연예

유인나, 정해인 긴장시킨 대면 "난 모란봉 1호" 충격 반전 (설강화)

기사입력 2022.01.08 12:5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모란봉 1호' 유인나의 존재감이 보이는 스틸이 공개됐다.

JTBC 토일드라마 '설강화' 제작진은 휴게실에서 수호(정해인 분)와 대면하고 있는 카리스마 넘치는 강청야(유인나)의 모습을 공개했다.

강청야와 수호는 어두운 조명 아래, 휴게실에서 마주 보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정체를 밝혔던 청야의 자신감 있는 자세와 표정, 그를 바라보고 있는 수호의 긴장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청야가 인질극 현장에 들어왔을 때부터 그녀의 정체를 알아챈 표정을 지었던 수호. 두 사람에게 어떤 숨겨진 과거가 있고, 인질극에 대해 어떤 의견을 주고 받을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지난 7회에서 강청야는 행동과 말투를 바꾸며 자신이 모란봉 1호라고 정체를 밝혔다. 강청야는 "난 동무들을 안전하게 북송시키란 지령을 받고 들어온 한국 중앙 의료원 외과과장 강청야야. 조국에선 모란봉 1호라고 불리지"라고 말해 그녀의 정체를 모르고 있던 격찬을 놀라게 했다.

강청야의 충격적인 반전으로 극의 긴장감은 더욱 높아졌다. 강청야가 앞으로 그녀의 정체를 모르고 있는 호수여대 기숙사 학생들, 남태일(박성웅), 장한나(정유진) 등과 만나, 어떤 행동을 할지 주목된다.

8일 방송된 '설강화' 8회에서는 오빠의 사망 소식을 듣고 영로(지수)는 쓰러지고, 인질극을 끝내려고 은밀히 움직이던 이강무(장승조)가 예기치 못한 상황을 마주하게 되는 내용이 펼쳐진다.

대선 정국을 배경으로 정치적 음모와 첩보전, 그 와중에 꽃핀 로맨스를 선보일 JTBC 토일드라마 ‘설강화’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