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2 16: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이선빈 "아따 그만 보내라잉?"…행운의 편지에 사투리로 '버럭'

기사입력 2021.11.25 10:0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이선빈이 '행운의 편지'에 구수한 사투리로 유쾌하게 반응했다.

이선빈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 기능을 통해 사진을 공유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누군가 이선빈에게 메신저로 행운의 편지를 보낸 모습이 담겼다. 해당 행운의 편지는 한 해 동안 고마웠던 10명에게 메시지를 보내고, 보내지 않는다면 2022년에는 불행한 일이 생길 것이라는 내용이 담겼다.

이에 이선빈은 "아따 진짜 그만보내라잉?"이라고 장난스럽게 버럭 했다. 또한 그는 "오늘로만 몇 번짼지 모르겄다잉? 도대체 받을 때마다 열 명씩 몇 번을 보내야 하는 거야. 안 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이선빈은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에서 안소희 역을 맡아 활약 중이다. 이선빈은 안소희 역할을 통해 속 시원한 전라도 사투리 연기를 선보인 바 있다.

사진=이선빈 인스타그램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