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6 02:22
연예

'보좌관' 이정재, 성진시 공천권 위해 김갑수에 무릎 꿇었다 [종합]

기사입력 2019.07.13 00:15 / 기사수정 2019.07.13 00:50

나금주 기자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보좌관' 이정재가 국회의원이 되기 위해 김갑수 앞에 무릎을 꿇었다.

1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9회에서는 장태준(이정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성민은 투신 직전 장태준에게 검찰에 갈 필요가 없다고 연락했다. 장태준이 불법으로 5천만 원을 받은 걸 알고 있었지만, 모른 척했다고. 장태준은 계속 모른 척하라고 했다. 5천만 원으로 했던 건 캠프 직원들 식대비. 장태준은 "더 뻔뻔하게 사는 인간들도 있는데, 한 번만 눈 감아라"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이성민은 "부끄럽다"라며 자신처럼 포기하지 말란 말을 남긴 채 투신했다. 장태준은 이성민을 병원으로 옮겼지만, 이성민을 구할 수 없었다. 장태준은 이성민 장례식장에서 이성민의 뜻을 떠올리며 오열했고, 강선영 역시 자신이 이성민을 이용한 거라고 자책했다. 장태준은 "이대로 가만히 있을 순 없어. 송희섭 의원, 장관이 되기 전에 짓밟아줘야 해. 다신 일어서지 못하게"라고 밝혔다.


장태준, 강선영, 고석만(임원희), 윤혜원(이엘리야), 그리고 한도경(김동준)은 송희섭의 비리를 찾기 위해 움직였다. 한도경은 서북시장 재개발 주민동의서가 가짜라는 걸 찾아냈고, 장태준은 화인인프라와 송희섭이 관련있단 걸 알아냈다. 또한 서북시장 타당성 평가를 했던 업체들은 오원식과 연관되어 있었다. 하지만 이걸론 부족했다. 장태준에게 그랬던 것처럼 오원식의 단독 행동으로 몰아갈 거라고.

그때 인사청문회 보고서가 채택됐다는 뉴스가 보도됐다. 강선영이 자료를 찾으려면 시간이 필요하다고 하자 장태준은 "시간은 내가 벌어줄게"라고 말했다. 오원식은 윤혜원이 장태준을 도망치게 해준 영상을 확보, 송희섭에게 보여주었다. 오원식은 장태준의 행방을 물었고, 윤혜원은 말해주었다.

송희섭 눈을 다른 곳으로 돌리려는 장태준의 덫이었다. 이어 장태준은 송희섭에게 연락했고, 송희섭은 "초상집 개가 불쌍해서 냅뒀더니 뭐하는 거야?"라고 분노했다. 장태준은 "제가 가진 자료가 공개되기 전에 가족들이랑 작별인사나 해라"라고 경고했다.


오원식은 송희섭에게 장태준을 도울 사람은 강선영일뿐이라고 했다. 이에 송희섭은 "꼼꼼한 놈이 이런 걸 흘릴 리 없다. 시간을 끌고 있는 거다"라며 당장 강선영을 찾아오라고 지시했다. 그 시각 강선영은 송희섭이 관련되어 있다는 직접적인 증거를 찾기 위해 국회기록보존소에 있었다. 송희섭이 정남개발에 직접 용역을 맡긴 곳이라고 한 기록이 있었다.

강선영을 찾은 송희섭은 "뭘 하려든 그만두지. 그깟 회의록 하나로 뭘 할 수 있을 것 같아? 비공개 회의록 열람을 외부에 공개한다면 너, 의원직 걸어야 할 거야"라고 협박했다. 강선영이 거부하자 오원식은 회의록을 지우자고 했지만, 강선영이 바로 기자회견을 준비하고 있단 소식이 들렸다.


하지만 기자회견은 하지 못했다. 강선영이 미혼모의 낙태수술을 도왔다는 게 보도된 것. 당적에서 제명하자는 움직임도 있었다. 강선영은 언론에 모든 자료를 공개하겠다고 했지만, 장태준은 "이미 끝났어. 비례대표가 당원직을 잃으면 끝이야"라고 만류했다.

이후 송희섭은 법무부 장관으로 임명됐다. 한도경은 송희섭이 화인인프라에 투자했다고 말하는 영상을 발견했다. 하지만 장태준에겐 그걸 다룰 힘이 없었다. 장태준은 강선영에게 "끝까지 나 믿어줘"라고 말한 후 송희섭에게 화인인프라 투자 영상 파일을 보냈다.

이어 장태준은 송희섭 앞에 나타나 "이게 마지막 영상이다"라며 USB를 부쉈다. 장태준은 무릎을 꿇고 성진시 보궐선거 공천권을 달라고 했다. 장태준은 "어둠에 물들지라도 돌이킬 수 없을지라도 이것이 나의 길이다"라고 독백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나금주 기자 nk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