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3 05: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홍석천, 새벽에 갈비 양념 뚝딱…요식업 매장 정리했어도 '여전한 솜씨'

기사입력 2021.09.18 03:08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탤런트 홍석천이 여전한 요리 솜씨를 뽐냈다.

홍석천은 18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밤에 잠이 안 와서 냉장고에 있던 la갈비 양념만들어서 갈비재놧다. 필요한 재료가 많이 없었지만 그냥 내 느낌 가는대로 만든 양념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홍석천이 직접 만든 양념과, 양념에 재운 고기 사진 등이 담겼다. 홍석천은 "내가 만든 갈비 먹고싶은사람 손들어랏 ㅎㅎ"이라고도 덧붙였고, 누리꾼들은 손을 드는 모양의 이모티콘, "저요" 등의 댓글을 남기며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한편, 홍석천은 서울 용산구 이태원 일대에서 18년간 10여 개가 넘는 가게를 운영해왔지만,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가게들을 정리했다. 이후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수차례 자영업자들을 응원하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