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5-11 22:2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미스트롯2’ 강혜연 “‘아이돌 출신’이라는 편견에 힘든 시간 보내” (허리케인 라디오)

기사입력 2021.04.19 16:43



'미스트롯2'로 라이징 스타로 급부상한 가수 강혜연과 마리아가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 등장했다.

오늘(19일) 방송된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 '트롯다람쥐' 강혜연과 ‘파란 눈의 트롯 전도사’ 마리아가 출연했다. '미스트롯2' 이후 '미스 레인보우'라는 팀을 결성하며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두 사람의 등장에 청취자들은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트로트를 열창하는 마리아는 단연 시선을 끌었다. 금발에 파란 눈으로 K-한이 서린 주현미의 '정말 좋았네', '울면서 후회하네'를 열창하는 모습에 많은 청취자들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마리아는 "어려서부터 K팝 팬이었다. 그때부터 한국어를 공부했고 한인 노래자랑 대회에서 우승하며 한국 땅을 처음 밟았다"고 이야기하며 한국과의 인연과 애정을 털어놓기도 했다.

강혜연의 출발은 걸그룹이었다. 두 번의 걸그룹 데뷔와 탈퇴를 거친 강혜연의 트로트 입성은 결코 쉽지 않았다. 강혜연은 "왜 트로트를 해서 물을 흐리냐는 얘기도 들어봤다"고 털어놓으며 '아이돌 출신'이라는 편견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고 고백했다.

이어 "이제는 아이돌 출신 트로트 가수도 많이 생겼다. 선구자로서 뿌듯한 마음도 든다"라며 특유의 긍정 에너지를 발산하기도 했다.

가수 강혜연과 마리아가 출연한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는 TBS FM 유튜브 채널에서 다시 볼 수 있다.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는 매일 오후 2시부터 4시 95.1Mhz에서 방송된다.

tvX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사진 = TBS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