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1 17:00
연예

'감사합니다' 신하균X이정하, 번뜩이는 눈빛 '출사표' 스틸

기사입력 2024.05.24 09:33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이성파 신하균과 감성파 이정하, '감사합니다' 속 막강 콤비가 베일을 벗는다.

오는 7월 첫 방송될 tvN 새 토일드라마 '감사합니다'(극본 최민호, 연출 권영일 주상규)는 횡령, 비리,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는 건설회사 감사팀, 회사 갉아먹는 쥐새끼들 소탕하러 온 이성파 감사팀장 신차일(신하균 분)과 감성파 신입 구한수(이정하)의 본격 오피스 클린 활극을 담은 드라마.

수식어가 필요 없는 배우 신하균(신차일 역)과 2024년의 대세로 자리매김한 이정하(구한수 역)의 만남으로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신하균은 사람을 믿지 않는 JU건설 감사팀장 신차일 역으로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를 드러낸다. 연민과 감성, 혈연과 지연에 흔들리지 않는 데다가 전광석화 같은 판단과 결단력, 수려한 말솜씨 등 감사팀의 필수 조건을 고루 갖춘 그야말로 신이 내린 감사팀장이다.

이정하는 사람에 대한 믿음을 중요시하는 JU건설 감사팀 신입사원 구한수 역으로 뜨거운 열정을 발휘한다. 구한수는 인생을 후회 없이 즐긴다는 마인드로 세상을 아름답게 바라보는 긍정 청년으로 약한 자에게 다정하고 강한 자에게 주눅 들지 않는 전형적인 강강약약 타입이다.

이렇듯 믿음에 대한 생각이 정반대인 두 사람이지만 회사 내 사건이 발생하면 한마음 한뜻으로 움직일 예정이다. 직원들을 위협하는 각종 사고와 악인들을 처리하기 위해 사방으로 뛰어다니는 것. 


공개된 사진 속에서도 신차일과 구한수는 회사를 어지럽히는 위험 요소를 탐색하듯 눈을 번뜩여 남다른 촉을 가진 두 사람의 콤비 플레이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정반대의 온도를 가진 신차일과 구한수가 함께 사건을 해결하며 서로를 닮아가는 모습이 흥미로울 것"이라며 "신뢰도 100% 클린한 회사를 만들기 위해 전방위로 활약할 신차일, 구한수와 두 사람의 팀워크를 표현할 신하균, 이정하 배우의 호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극 T형 신하균과 극 F형 이정하의 청정 회사 만들기 프로젝트가 시작될 '감사합니다'는 오는 7월 첫 방송된다. 

사진=tvN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