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3 13:37
스포츠

100% 간파 '포스텍볼'...그럼에도 경질 가능성 제로→토트넘 리빌딩 계속

기사입력 2024.04.29 18:00 / 기사수정 2024.04.29 18:00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안지 포스테코글루 토트넘 홋스퍼 감독의 축구는 이제 모든 민낯이 드러났다.

북런던 더비를 통해 약점이 명확히 드러났지만, 토트넘의 프로젝트는 계속된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손흥민이 29일(한국시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패배 이후 결과에 대해 정말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29일(한국시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패배 이후 결과에 대해 정말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연합뉴스


손흥민은 이날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2선엔 티모 베르너, 제임스 매디슨, 데얀 쿨루셉스키가 출격했다. 

하지만 토트넘 수비진이 최근 안 좋았던 흐름을 그대로 보여주며 무너졌다. 전반 15분 만에 코너킥 상황에서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의 불운한 자책골이 터졌다.

이어 27분 카이 하베르츠의 롱패스를 받아 부카요 사카가 역습에 나섰고 벤 데이비스를 제치며 왼발 슛을 시도해 두 번째 골을 터뜨렸다. 

11분 뒤인 전반 38분, 이번엔 하베르츠가 코너킥 상황에서 직접 헤더로 세 번째 골을 터뜨리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손흥민이 29일(한국시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패배 이후 결과에 대해 정말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29일(한국시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패배 이후 결과에 대해 정말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연합뉴스


토트넘은 후반 19분 히샬리송을 투입하면서 손흥민을 왼쪽으로 돌렸고 곧바로 다비드 라야의 실책을 놓치지 않은 크리스티안 로메로의 추격 골이 터졌다. 

그리고 후반 42분 손흥민이 벤 데이비스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한 골 차로 추격했다. 하지만 토트넘의 반격은 거기까지였다. 

토트넘은 이로써 지난 1987년과 1988년 홈 북런던 더비 2연패를 당한 뒤, 무려 36년 만에 홈 북런던 더비 2연패에 빠졌다. 리그 북런던 더비 기준 3경기 무승(1무 2패)의 늪에도 빠졌다. 

손흥민이 29일(한국시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패배 이후 결과에 대해 정말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29일(한국시간)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 패배 이후 결과에 대해 정말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토트넘이 2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에 있는 토트넘 홋스퍼 스티다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024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북런던 더비' 홈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손흥민은 리그 16호 골이자 북런던 더비 8호 골을 넣었지만, 빛이 바랬다. 연합뉴스


승점 확보에 실패한 토트넘은 5위(18승 6무 9패 승점 60)에 머물렀다. 4위 애스턴 빌라(20승 7무 8패 승점 67)보다 두 경기 덜 치렀지만, 승점 차를 좁히지 못하면서 4위까지 주어지는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 확보 가능성이 떨어졌다. 

반면 아스널은 승점 3점을 얻어 다시 단독 선두(25승 5무 5패 승점 80)로 올라섰다. 곧바로 경기를 앞두고 있는 2위 맨체스터 시티(23승 7무 3패 승점 76)가 이겨도 승점 1점 차이로 앞선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언론은 전반에 토트넘의 약점이 여실히 드러났다고 평가했다. 특히 코너킥 장면에서 2실점이 나오면서 약점이 크게 드러났다. 

다만 토트넘이 마냥 무너진 건 아니었다. 전반에 미키 판더펜의 오프사이드 골취소, 그리고 데얀 쿨루셉스키의 페널티킥 어필이 무위에 그친 것이 있었다. 더불어 토트넘은 후반에 로메로와 손흥민의 골로 아스널을 끝까지 압박했었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언론이 전반전을 보며 꼽은 약점은 바로 코너킥 수비와 트랜지션 방어였다. 

언론은 "호이비에르의 자책골은 운이 좋지 않았다면, 하베르츠의 세 번째 골은 너무나 쉬워서 당황스러웠다. 포스테코글루는 세트피스 코치를 고용할 필요가 없다고 주장했지만, 토트넘은 게임의 기본을 하지 않는다면 발전을 바랄 수 없다"라며 세트피스 코치가 없는 것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아스널은 니콜라스 조버라는 세트피스 코치가 있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더불어 언론은 "토트넘은 또 계속해서 역습 수비 과정에서 너무 열어준다. 미켈 아르테타 감독은 역습에 능력이 있고 사카의 골로 토트넘을 무너뜨렸다. 위 두가지가 경기의 일부분이었고 토트넘은 자신들의 약점으로 대가를 치렀다"라고 밝혔다. 

다만 언론은 포스테코글루가 토트넘에서 더 큰 그림을 바라보고 있고 프로젝트를 이어갈 거라고 전망했다. 

언론은 "포스테코글루에게 압박감은 없다. 더 큰 그림이 여전히 토트넘에 있다. 하지만 몇몇 팬들로부터 불만의 소리가 나오고 있고 팬들 사이에서도 포스테코글루 찬성파와 반대파로 나뉘기 시작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가 29일(한국시간) 북런던 더비에서 패배한 토트넘의 약점이 잔혹하게 드러났지만,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프로젝트는 계속될 거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그러면서 "이러한 좌절은 더비 경기에서 질 때만 악화될 것이다. 토트넘 팬들은 팀의 성장통과 함께 긴장감을 갖고 인내해야 한다. 리빌딩은 절대 쉽지 않다. 아르테타도 아스널에서 8위로 출발했었다"라며 포스테코글루에게 힘을 실었다. 

사진=연합뉴스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