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6 02:09
연예

이찬원 "한 달 식비 700만 원, 임영웅 앞에선 번데기 주름잡는 격" (미우새)[종합]

기사입력 2024.04.29 07:20 / 기사수정 2024.04.29 07:2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가수 이찬원이 한 달 식비를 밝혔다.

2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이찬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서장훈은 이찬원을 향해 "김승수 씨를 뛰어넘는 '열린 지갑'이라고 하더라. 누가 계산하는 꼴을 못 본다고 한다"고 얘기했다.

이에 이찬원은 "좋은 일이 있으면 선물도 하고, 사람들을 불러서 맛있는 것을 먹이는 것을 워낙 좋아한다. 남들이 돈 내는 모습을 못 보겠더라"고 인정했다.

"한 달 식비만 600~700만 원이 나온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이찬원은 "그럼 같은 프로그램('미스터 트롯')에 출연한 임영웅, 영탁, 장민호와 같이 만나면 밥값은 누가 계산하냐"라고 물었다.



서장훈의 말을 들은 이찬원은 "서로 다 마지막에 서로 계산하려고 싸운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러다 마지막에 결국은 장민호, 영탁 씨가 '아무래도 임영웅이 내는 게 맞지 않냐'라고 말한다. 우리가 번데기 앞에서 주름 잡는 격이지 않나"라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안겼다.

이를 듣고 있던 신동엽도 "임영웅 앞에서 무슨 의미가 있냐"고 고개를 끄덕여 웃음을 더했다.

또 이날 이찬원은 "핸드폰에 저장된 번호만 2500개라고 들었다"는 말에 "방송 오기 전에 보니까 2900~3000명 정도 되더라. 전부 여자는 아니다"라고 농담을 던지며 넓은 인맥을 인정했다.

이어 "전 여자친구 번호도 안 지우고 있다. 그 때의 제 모습도 추억이라고 생각해서 남겨두고 있다"며 "데뷔 후 바쁘게 사느라 연애는 한 적 없다. 그렇지만 연예인에게 대시는 받아본 적 있다"고 고백했다.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사진 = SBS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