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6 17:20
연예

어도어 민희진, 기자회견 개최 이유? "이상한 권력의 힘 겪어" (뉴스쇼)

기사입력 2024.04.26 08:19 / 기사수정 2024.04.26 08:19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긴급 기자회견 이후 심경을 밝혔다.

26일 오전 방송된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서는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출연했다. 

민희진 대표는 "이런 일이 생길 줄 몰랐다. 너무 당황스러웠기 때문에 첫 날은 멍했다. 이 일은 통해 많은 것을 느꼈다. 하이브를 일부러 나쁘게 말하고 싶진 않다"며 "오늘 기자회견은 저에게는 처음이자 마지막일 수 있는 기회였다"고 강조했다. 

그는 "저는 항상 정공법이고 솔직한게 좋다고 생각한다. 다양한 시각을 어떤 목적이나 프레임으로 재단하는 이상한 권력의 힘을 겪었다"며 "겪고 나니 너무 무섭더라. 한 사람은 담그려면 이렇게 하는 수가 싶었다"고 기자회견을 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민희진은 '경영권 탈취' 여부와 관련해 강하게 부인했다. 그는 "제가 아무리 노력해도 결국 하이브의 재가를 받아야 한다. 저 혼자서는 할 수가 없다"며 "저는 이런 분야에 전혀 모른다. 어떤때는 진지하고 가볍게 한 말이다. 짜깁기해서 몰아가는 게 너무 이상하다. 의도가 너무 이상하다"고 했다. 

또한 민희진 대표는 방시혁과의 불화 시점에 대해 "뉴진스가 데뷔하려던 계획이 틀어졌고 서운함이 컸다. 서운함을 넘어서서 도의가 아니라고 생각했다"고 했다. 

사진 = CBS 방송화면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