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0 18:42
연예

'결혼 8년차' 나르샤 "사실 쇼윈도 부부" 깜짝 고백…"이혼은 NO" (관종언니)

기사입력 2024.02.24 17:44 / 기사수정 2024.02.29 12:08



(엑스포츠뉴스 김수아 기자) 가수 나르샤가 남편과의 솔직한 관계를 털어놨다.

22일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에는 '왕년에 날리던 언니들이 한자리에 모이면 생기는 일'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이지혜는 채널S 예능 '놀던언니'의 마지막 녹화 겸 나르샤의 생일 파티를 위해 채리나, 나르샤, 아이비, 초아와 함께 시간을 보냈다.

거침없는 토크 중 이지혜는 네 사람에게 마지막 키스가 언제인지 질문했다.

먼저 미혼인 아이비가 2년 전이라고 대답하자 이지혜는 아이비에게 "네 몸 그렇게 쓸 거면 나 줘라!"라고 농담을 던졌다.

또 다른 미혼인 초아는 1년 반 전이라고 밝혀 이지혜는 "난 30대 때 매일 했다"고 깜짝 발언을 해 아이비를 빵 터지게 했다.



반면, 채리나는 재작년 12월 남편과 떠난 여행에서 마지막 키스를 했다고 말했고, 아이비는 "그렇게 오래 됐다고요?"라며 놀랐다.

이어서 이지혜는 나르샤를 향해 "우리 나르샤 씨를 보고 배워야 합니다. 이 분은 인생을 뜨겁고 파이팅 있게 사시는 분이다"라고 말했다.

부담을 느낀 나르샤는 "솔직하게 말씀드리겠다. 쇼윈도입니다"라고 대답해 이지혜는 "너 자극이 다 뻥이었어?"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이에 나르샤는 "뻥은 아니고, 확실히 스킨십의 횟수가 줄어들었다"고 고백했다. 8년이 넘어가니까 달라지는 것 같다고.

그런가 하면, 이혼 계획이 있는지 묻는 이지혜의 말에 나르샤는 "아직까지는 없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 영상 캡처

김수아 기자 sakim424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