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0 19:34
연예

'53세' 박수홍, 난임 원인 밝혔다…"살아남은 정자 몇 없어" (야홍식당)

기사입력 2024.02.23 06:00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박수홍이 난임 원인이 자신에게 있음을 고백했다.

22일 유튜브 채널 '야홍식당 박수홍'에는 '박수홍이 시켜준 장성규 첫 경험'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박수홍과 장성규는 협찬으로 들어온 유산균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다.

장성규는 "여기 100억 마리의 유산균이 들어있다"라고 운을 떼더니 "그럼 내 정자보다 많은 거다"라고 폭탄 발언을 했다.



장성규는 박수홍을 향해 "정자가 몇 마리냐"라고 돌직구 질문을 날렸다.

이에 박수홍은 "살아남은 애들이 몇 없다. 병원에 갔더니 난임 원인이 나더라"라고 난임 사실을 털어놨다.

영상 말미에 장성규는 박수홍을 향해 "2세가 있어야 하니까, 좋은 소식이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응원했다.

이어 장성규는 "혹시 정자는 이식이 안되냐"라며 엉뚱한 질문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박수홍은 "하준이 예준이로 만족 못하냐"라고 격분했다.

박수홍은 "예쁜 아이 꼭 낳을게"라고 다짐한 뒤 장성규와 포옹을 나눠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날 박수홍은 "버는 만큼 쓰라"라고 조언하며 "돈 벌면 자기 사람한테 안 쓰고 남한테 쓰는 사람이 있다. 아내에게 잘하라"라며 아내 김다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박수홍은 2021년 배우자 김다예와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야홍식당 박수홍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