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1 14:46
연예

태연, 팬사인회 난동男에 '멘붕'…"앨범 집어던진 것 안 잊혀져" [엑's 이슈]

기사입력 2023.12.09 15:46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소녀시대(SNSD) 태연이 팬사인회에서 일어난 난동 사건에 대해 심경을 전했다.

지난 8일 태연은 팬 소통 플랫폼 버블을 통해 "아까 놀란 거 둘째치고 내가 정말 고생해서 만든 앨범인데, 내 앞에서 집어던진 게 잊혀지지 않는다. 오늘 오신 분들 다들 놀라셨을텐데 조심히 들어가라. 속상하다"고 전했다.

그는 "가만히 생각하다가 이런 일을 숨길 게 아니라 다들 알고 있어야 할 것 같아서. 그래야 조심하고 대비를 하니까"라고 덧붙였다.

태연이 이러한 글을 올린 이유는 같은 날 있었던 그의 팬사인회 당시 있었던 일 때문이었다. 당시 현장을 목격했던 네티즌들에 따르면 한 남성이 자신의 차례가 되었음에도 바로 이동하지 않았는데, 책상으로 걸어가더니 앨범을 책상에 집어던지며 전화번호를 달라고 소리쳤다고. 이에 경호원들과 매니저가 해당 남성을 제지해 끌고 나갔다.

해당 목격담을 전한 A씨는 "정신이 아픈 사람 같았다. (태연은) 바로 마이크를 잡더니 '괜찮아요?" 하면서 팬들부터 챙겼다. 분위기가 좀 이상해졌다며 팬들을 달래줬다"면서 "혹시나 집에 가실 때 그럴까봐 하면서 팬들 걱정부터 했다. 뭉쳐서 가고 아는 분들끼리 같이 가라고, 걱정된다고 하더라. 하도 세상이 흉흉해서"리고 당시 분위기에 대해 밝혔다.

비록 해당 남성이 앨범을 집어던진 것 외에는 무력을 쓰진 않았으나,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뻔한 상황이었던 터라 많은 이들이 태연의 안전에 대해 걱정하고 있는 상태다.

한편 태연은 지난달 27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To. X'를 발매했다.

사진= 엑스포츠뉴스DB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