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1 23:13
연예

'사망설' 트로트 가수 A씨, 결국 유서 발견 [종합]

기사입력 2023.05.13 19:30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30대 여성 가수 A씨의 '사망설'이 제기된 후, A씨는 여전히 연락두절이다. 이 가운데 경찰이 유서를 발견한 사실이 확인됐다.

12일 스포츠경향은 30대 가수 A씨가 이날 숙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A씨는 대학에서 국악을 전공한 재원으로, 트로트 장르에서 활동을 펼쳤다. 올해 초 지상파 음악경연 프로그램에 출연했고,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주목받기도 했다.

A씨로 지목된 한 트로트 가수의 SNS에는 안부를 묻는 지인과 팬들의 댓글이 이어졌다. 소식 이후 엑스포츠뉴스도 A씨 측에 통화를 시도했지만 닿지 않았다.

사망설이 전해진 후부터 A씨의 SNS와 팬카페에는 애도를 표하는 댓글과 진위 여부를 확인하는 댓글이 뒤섞였다. 특히 A씨는 전날인 11일에도 SNS에 팬들에게 감사를 표하는 게시물을 게재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이후 13일 서울 용산경찰서가 전날 가수 A씨가 숙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A씨가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를 발견,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조속한 시일 내에 A씨를 가족들에게 인도할 예정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