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2 17:24
연예

'드림콘서트', 日 사이타마서 개최…JO1-INI-DXTEEN 출연확정

기사입력 2023.04.27 17:59 / 기사수정 2023.04.27 17:59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일본 대세그룹 제이오원(JO1) 아이엔아이(INI), 디엑스틴(DXTEEN)이 일본 '드림콘서트' 출연을 확정했다.

'드림콘서트'가 첫 해외 공연지로 일본 개최를 확정했다. 사단법인 한국연예제작자협회(회장 임백운) 측은 지난 24일 '2023 드림콘서트 in JAPAN - Hello, My Friends!'의 공식 개최를 알리고 사이타마 슈퍼아레나에서 오는 6월 18일 2회의 공연을 진행할 예정임을 밝혔다.

이번 '드림콘서트'의 해외 첫 공연은 한‧일 대중문화 교류 촉진에 본격적인 신호탄이 될 것으로 보여 그 의미가 깊다. MC도 비투비(BTOB)의 육성재, 킹덤(KINGDOM)의 훤, 아이즈원(IZ*ONE) 출신 야부키 나코 세 사람으로 결정돼 한일 양국 음악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할 전망이다.



한국 아티스트로는 K-POP 열풍의 선두 주자로 활약해 온 김재중, 김준수부터 차세대 아이돌 드림캐쳐, 킹덤, 에이머스, 하이파이유니콘, 아일리원, 에이비식스), 김재환, 클라씨 등이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일본 아티스트로는 데뷔 이래 모든 앨범을 7회 연속 오리콘주간싱글차트 1위에 등극시킨 일본의 국보급 보이그룹 제이오원(JO1)이 참가한다. 또한 두 번째 싱글이 2022년 일본 년간 매상 톱10에 랭크인해 최근 급부상 중인 아이엔아이(INI), 디엑스틴(DXTEEN) 등 일본 그룹도 출연을 확정했다. 이에 이번 일본 '드림콘서트'는 한일 양국의 음악 팬들과 가수들의 뜻깊은 화합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그룹 JYJ의 멤버인 김재중과 김준수(XIA)가 함께할 예정. 두 사람은 꿈의 합동무대를 진행한다는 귀띔으로 JYJ의 팬들에게는 놓치기 힘든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 LAPONE 엔터테인먼트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