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4:21
연예

"기적적인 한일 합작"…'커넥트', 정해인·고경표·김혜준의 도전 (종합)[BIFF 2022]

기사입력 2022.10.07 12:10 / 기사수정 2022.10.07 12:13



(엑스포츠뉴스 부산, 김유진 기자) '커넥트'가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첫 선을 보이며 전 세계 관객들과 소통하기 위해 나선다.

7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중동 그랜드조선 부산 그랜드볼룸에서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온 스크린' 섹션 공식 초청작 디즈니+ 오리지널 드라마 '커넥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미이케 타카시 감독과 배우 정해인, 고경표, 김혜준이 참석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류인 커넥트 동수(정해인 분)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드라마다.



장르 영화의 대가로 불리는 미이케 타카시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커넥트'에서 정해인은 신인종이자 빼앗긴 눈을 되찾기 위해 연쇄살인마를 쫓는 동수로 데뷔 후 가장 파격적인 변신에 나섰다. 또 고경표가 커넥트의 눈을 갖게 된 진섭으로, 김혜준이 커넥트의 비밀을 알고 있는 동수의 조력자 이랑 역으로 출연한다. 

연출을 맡은 미이케 타카시 감독은 "저희 작품이 제작이 되고, 또 부산국제영화제까지 초대됐다는 사실에 놀랐다. 제작사 측에서 감독을 맡아 달라고 연락이 왔을 때 '사랑의 불시착2'를 만드는 것인가 싶었다"고 말해 현장에 웃음을 전했다.

이어 "OTT 작품으로 영화제까지 초대된다는 것을 전혀 생각하지 못했는데, 이렇게 올 수 있어서 너무나 기쁘다"고 남다른 마음을 전했다.




정해인은 "감독님과 작품을 하면서 나라와 언어의 장벽이 크게 중요하지 않다는 것을 느꼈다. 물론 현장에는 늘 통역해주시는 분이 계셨지만, 감독님과의 커뮤니케이션은 주로 눈빛과 보디랭귀지로 했던 것 같다. 감독님이 어떤 것을 원하시는지 잘 표현해주셔서 오히려 큰 대화는 필요없었다"고 훈훈했던 작업 현장을 전했다.

캐릭터의 특성상 안대로 한쪽 눈을 가리고 촬영했던 정해인은 "컷을 하고 중간중간 안대를 벗기는 했는데, 확실히 안대를 쓰고 계속 연기를 하니까 시력이 조금 떨어지더라. 계속 한쪽 눈으로 보니까 좀 어지럽기도 하고, 특히 액션을 소화할 때는 이 거리감이 제대로 느껴지지 않아서 몇 번 위험한 순간들이 있었다. 하지만 상대배우들과 리허설도 하면서 잘 넘어갔던 기억이 있다"고 얘기했다. 

'커넥트' 공개에 앞서 올해 영화 '육사오', 방송 중인 드라마 '월수금화목토'까지 다양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고경표는 "매 작품마다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은 것이 연기의 목적이다. 그것을 위한 노력과 연습 과정 같은 것들이 제게는 큰 즐거움이다. 보시는 분들에게 그것들이 잘 전달될 수 있다면 저는 정말 기쁘다"고 덧붙였다.




김혜준은 "제가 가장 마지막에 합류했었다. 감독님이 연출하신다고 하고 시나리오도 재밌었고, 두 선배님들도 나오신다고 하니까 참여를 하지 않을 이유가 없었다. 또 저희 '커넥트'의 소재가 굉장히 독특하지 않나. 새롭고 독특한 장르인 것 같다"고 기대를 드러냈다.

한국 작품에 처음 도전하게 된 미이케 타카시 감독은 "한국에 와서 처음으로 하게 된 것이 굉장히 많다. OTT 작품을 연출하는 것도 처음이고, 한국 배우들이나 스태프들과의 작업도 그렇다. 촬영 때 코로나19 상황이어서 온라인으로 얘기도 나누곤 했는데, 직접 만나지 않아도 그것을 통해 얘기를 할 수 있고 가까워질 수 있는 방법이 있다는 것이 신기했다"고 떠올렸다.

정해인에 대한 믿음도 전했다. 미이케 타카시 감독은 "여러가지 어려웠던 상황에서 걱정이 많았을 때, 정해인 씨가 '무슨 일이 있어도 저는 감독님 편이다. 감독님 하고 싶은대로 다 해주세요'라고 하더라. 그 말이 힘이 됐다. 언어의 소통 문제가 있었지만, 말이 통하지 않아서 더 깊이 있는 작업을 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얘기했다.

정해인은 "감독님과 작업하면서 신기한 경험을 많이 했다. 명확한 생각이 있으시구나 싶었고, 집중해야 하는 그 순간들이 저희 배우들에게는 엄청나게 큰 에너지를 줬다. 정말 많은 상황 속에서 기적적으로 만들어졌는데, 관심도 많이 보내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커넥트'는 디즈니+에서 12월 공개 예정이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고아라 기자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