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9-25 01:59
연예

박은빈, 강태오에 "사귀지 않는 게 맞다"…결혼 반대에 상처 (우영우)[종합]

기사입력 2022.08.10 23:50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인턴기자) 박은빈이 강태오 누나의 말에 상처를 받았다.

10일 방송된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3회에서는 문화재 관람료 징수에 대한 부당 이득금 반환 청구 소송을 맡아 한바다 변호사들과 함께 제주도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준호(강태오 분)는 우영우(박은빈)에게 "섭섭한 거 아직 안 풀렸다"라고 이야기했다. 우영우는 "저번에 제가 우리가 아직 사귀는거 아니라고 해서요?"라고 되물었고, 이준호는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이준호는 "그런 의미에서 이번에 제주도 가면 승희랑 정남이도 같이 보자. 저희 누나랑 매형 이름이다"라고 말했다.

이후 제주도 출장 중, 둘은 이준호의 누나네 집으로 향했다. 이준호는 우영우에게 "누나랑 매형이 뭔가 준비를 많이 했나 보다. 가볍게 만나서 차나 한잔 마시자고 했는데, 제 얼굴 보는 것도 오랜만이고 변호사님도 뵌다고 하니까 이것저것 많이 준비한 거 같은데 준비한 음식이 김밥은 아닌 것 같아서"라고 설명했다.

우영우는 동그라미(주현영)에게 상견례에 대한 조언을 받은 것을 떠올리며 "고기와 회 정말 싫지만 복스럽게 먹도록 하겠다"라고 답했다.



이준호의 누나 집에 도착한 이영우는 고기와 회를 먹으려 노력했다. 식사 후 우영우는 화장실로 향했고 이준호는 우영우가 화장실로 잘 갔는지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이준호의 누나는 "무슨 애 돌보냐. 우리 집이 미로도 아니고 화장실을 왜 못 찾냐"라며 "변호사님 같은 극존칭은 또 뭐냐"라고 못마땅해했다.

이준호는 "호칭 같은 건 차차 정할 거다"라고 답했다. 이준호의 누나는 "부모님한텐 말 안 할 거지?"라고 물었고, 이준호는 "왜?"라고 되물었다.

이준호의 누나는 "어차피 결혼할 것도 아닌데 쓸데없는 얘기 하지말자"라며 결혼을 반대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너 이렇게 힘든 연애하는 거 누나인 나도 (싫은데)"라며 "너를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여자를 데려와야지 네가 보살펴야 하는 여자 말고"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준호는 목소리를 높이며 반박했다. 우영우는 화장실에서 나오던 중 이러한 대화를 듣게 됐다.

한편 예고편에서 우영우는 이준호에게 "제가 이준호 씨를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여자일까요?"라며 "우리는 사귀지 않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라고 말해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에 궁금증을 높였다.

사진=ENA 방송화면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