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20 06:22
연예

함소원, 베트남 미인대회 참석 "26년만 사자머리, 왕관은 언제나 흥분"

기사입력 2022.06.30 05:00 / 기사수정 2022.06.30 01:45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함소원이 베트남 미인대회에 초청받은 근황을 공개했다. 

함소원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무대 오르기 전 나도 긴장된다"며 "아침부터 심사하고 이제야 무대에 오릅니다. 26년 만에 다시 한 사자머리. 왕관은 언제나 써도 흥분됩니다. 오랜만에 신은 13센티 하이힐. 여러분 저 넘어지면 어쪄지요…"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올린 영상에는 비즈가 박힌 화려한 드레스에 왕관까지 쓴 함소원의 모습이 담겨 있다. 심사위원 보다 참가자 같은 화려한 미모가 눈길을 끈다. 

앞서 함소원은 SNS를 통해 베트남 미인 대회에 심사위원으로 초청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함소원은 지난 2017년 18세 연하의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딸 혜정을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으나 조작 의혹으로 인해 하차했다.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