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29 15:27
연예

남주혁, 학폭 의혹 보도 매체·제보자 고소 "실추된 명예 회복되길"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2.06.24 18:11 / 기사수정 2022.06.24 18:23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남주혁 측이 학교폭력 의혹을 최초 보도한 매체와 제보자를 고소했다.

24일 남주혁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측은 "남주혁 배우는 금일 허위 기사를 작성한 더데이즈 민OO 기자와 해당 매체의 대표이사 및 허위 제보를 한 익명의 제보자를 상대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으로 형사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 당사는 신속한 수사를 통해 실체 진실이 명백히 밝혀지고, 남주혁 배우의 실추된 명예가 회복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0일 해당 매체는 남주혁의 과거 학교폭력 가담 의혹을 제기했다. 제보자 A씨는 남주혁이 속한 일진 무리들로부터 중 고등학교 6년 동안 일명 빵셔틀과 욕설과 밀치기 등의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논란이 확대되자 소속사는 다음 날 공식입장을 통해 "최초 보도 기사에 관해 배우에게 관련 사실을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 모두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 또 이번 기사가 나가기까지 소속사나 배우에게 단 한 번의 사실 확인도 거치지 않은 매체의 일방적인 보도에 유감을 표한다"며 허위 보도로 인해 배우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책임을 물을 것이라 밝혔다.

남주혁은 지난 4월 종영한 tvN 토일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에서 백이진 역으로 출연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