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6 22:51
연예

블랭키 "롤모델은 슈주·세븐틴·더보이즈, 다인원 매력 보여줄 것" [종합]

기사입력 2022.05.24 16:30 / 기사수정 2022.05.24 16:33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팬 사랑으로 중무장한 신예 블랭키가 롤모델로 다인원 그룹 선배들을 꼽았다.

2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블랭키(U, 마이키, 소담, 루이, 영빈, 시우, 성준, DK, 동혁)의 첫 번째 미니앨범 '키원 컨피던스 떰즈업 (K2Y I : CONFIDENCE Thumbs Up)'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데뷔 앨범에는 인트로 트랙 'R'을 시작으로 트랩(Trap) 장르에 신스 사운드를 더한 타이틀곡 '떰즈업(Thumbs Up)', '터치(Touch), 팬송 '별자리' 등이 수록됐다.

이날 루이는 "블랭키는 'BLANK(빈칸)'와 'KEY(열쇠)'의 합성어로 '텅 빈 공간을 여는 열쇠'를 뜻한다. '키'는 아티스트와 리스너분들을 연결해준다는 의미도 담고 있는데, 많은 분들의 공허함을 달래고 잃어버린 열정을 되찾을 수 있는 노래를 하고 싶다"고 데뷔 포부를 밝혔다.

9인조 다인원 그룹인 만큼 롤모델도 다인원 선배를 꼽은 블랭키. 영빈은 "슈퍼주니어, 세븐틴, 더보이즈를 롤모델로 삼고 있다. 그룹으로서도 확실한 색깔이 있고, 개인으로서도 9명의 매력을 모두 보여드리고 싶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루이는 남다른 팬 사랑을 자랑했다. 그는 "소속사 대표님께서 '너희는 9인조가 아니라 10인조'라고 하신다. 1명은 우리 팬들인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다른 팀 못지않게 팬을 사랑하는 마음이 최대치인 블랭키이기 때문에 그것이 우리만의 차별점이자 장점이 아닐까 싶다. 팬의 자리를 공석으로 둘 정도로 팬을 사랑한다"면서 미소를 지었다.

외국인 멤버들도 포함된 만큼 글로벌 목표도 존재한다. 일본인 멤버 마이키는 "한국을 비롯해 전 세계인에게 블랭키라는 이름을 알리고 싶다"고 목표를 밝혔다.

U 역시 "실력이 갖춰지고 유명세를 얻으면 월드투어를 돌아 많은 팬들에게 블랭키를 알리고, 자랑스러운 우리가 되고 싶다"고 향후 왕성한 활동을 약속했다.

끝으로 블랭키는 데뷔 활동 목표를 묻는 질문에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조회수가 300만뷰 돌파 시 커버 댄스를 추려고 한다. 그리고 신인이라면 누구나 꿈꾸는 신인상을 잡고 싶다"라며 의지를 다졌다.

한편 블랭키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키원 컨피던스 떰즈업 (K2Y I : CONFIDENCE Thumbs Up)'을 발매한다.

사진=김한준 기자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