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1-21 14: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LG, 코로나19 확진자 발생…KGC·삼성·오리온 선제 검사

기사입력 2021.12.09 18:24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창원 LG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인원이 발생했다. 

LG에 따르면 감기 증상을 보여 8일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아 본 구단 스태프 한 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LG 구단 전 직원과 선수도 9일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결과는 10일 나올 예정이다.

LG 구단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최근 맞대결을 펼친 안양 KGC인삼공사와 서울 삼성, 고양 오리온은 KBL로부터 코로나19 진단 검사 요청을 받았다. 선수단과 더불어 심판 등 여러 농구 관계자도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린다.

KBL은 내일(10일)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에 따라 추후 계획을 논의할 예정이다. 현재 리그 중단까지는 고려하지 않는 입장이다.

사진=창원 LG


김현세 기자 kkachi@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