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9 22:52
연예

'너의 밤' 정인선→김종현, 완전체 뭉쳤다…화보 같은 비주얼

기사입력 2021.12.09 07:47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의 정인선과 밴드 루나(LUNA)가 완전체로 뭉친다.

9일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측은 인윤주(정인선 분)와 밴드 루나 윤태인(이준영), 서우연(장동주), 이신(김종현), 김유찬(윤지성), 우가온(김동현)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위장 입주 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앞서 지난 5일 방송된 '너의 밤이 되어줄게' 5회 방송 말미에 우가온이 갑자기 탈퇴를 선언해 루나 멤버들이 ‘멘붕’에 빠진 상황이 전개됐다. 하지만 9일 공개된 스틸 사진에는 우가온을 포함한 멤버들이 모두 함께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공개된 스틸컷 속에는 인윤주와 루나가 새벽녘부터 함께 밖을 나서는 모습이 담겨있다. 인윤주와 윤태인, 서우연, 이신, 김유찬, 우가온은 마치 거리 위의 갱스터 느낌으로 옷을 차려 입고서 강렬한 포스를 내뿜고 있어 이들이 어디를 향해 가고 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이들은 마치 한 팀인 것처럼 완전체로 모습을 드러내 눈길을 끈다. 선글라스까지 장착하고 한껏 힘을 준 차림으로 '센' 느낌을 과시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모두 비장한 표정을 짓고 있어, 어떤 상황이 펼쳐지게 될지 호기심이 높아진다.

과연 루나와 인윤주가 우가온의 탈퇴 선언 사건을 어떤 방법으로 해결하고, 이 위기를 어떻게 돌파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루나와 인윤주의 완전체 활약기가 펼쳐지게 될 '너의 밤이 되어줄게' 6회는 오는 12일 일요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사진 = 빅오션이엔엠, 슈퍼문 픽쳐스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