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17 14: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그 남자 네가 가져"…'쇼윈도' 송윤아→전소민, 4人4色 캐릭터 포스터

기사입력 2021.10.14 15:58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쇼윈도:여왕의 집'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11월 첫 방송되는 채널A 새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은 남편의 여자인 줄 모르고 불륜을 응원한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미스터리 치정 멜로드라마다. 파격적인 스토리와 명품 배우들의 열연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14일 '쇼윈도:여왕의 집' 측이 극을 이끌어갈 주요 4인 송윤아(한선주 역), 이성재(신명섭), 전소민(윤미라), 황찬성(한정원)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에 담긴 각 캐릭터의 성격과 서사가 흥미를 유발한다.

먼저 송윤아는 압도적인 아우라로 완벽한 가정을 이루어낸 여왕 한선주를 표현한다. 포스터 속 그녀의 서늘한 눈빛이 한선주의 삶에 닥친 균열을 예고하며, 누가 여왕의 심기를 언짢게 한 것인지 궁금하게 만든다. 여기에 더해진 "차라리 그 남자 네가 가져"라는 카피는 파멸의 씨앗이 되는 한선주의 대사. 이에 한선주의 이 한마디가 일으킬 연쇄작용이 궁금해진다.

이어 완벽한 여왕 한선주에게 딱 맞는, 완벽한 남편 신명섭으로 분한 이성재가 눈길을 끈다. 극중 신명섭은 안정적인 가정과 자극적인 사랑, 모두를 갖고 싶어 하는 인물. "우리만 조심하면 잘못될 일 절대 없어"라는 카피는 이 두 가지를 모두 가질 수 있다는 자신감을 보여준다. 또한 이성재는 깊이 있는 눈빛으로 신명섭의 고뇌를 담아내며, 그가 그려나갈 치열한 심리 싸움을 기대하게 한다.

전소민은 도발적인 눈빛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다. 원하는 것은 무엇이든 차지하고 마는 윤미라의 성격이 고스란히 묻어난다. 또한 "언니, 저한테 왜 잘해 주세요?"라는 발칙한 질문은 신명섭과 사랑을 나누면서, 동시에 한선주와 친구가 된 윤미라의 서사를 담고 있다. 과연 윤미라가 어떻게 두 부부 사이에 들어가게 된 건지, 이로 인해 어떤 일이 펼쳐질지 호기심이 커져간다.

한선주의 동생 한정원 역을 맡은 황찬성의 존재감도 특별하다. 그의 큰 눈망울에 서려있는 슬픔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머물게 만든다. "혼자 조심한다고 해서, 안 다치는 건 아니더라고요"라는 문구는 한정원이 가진 상처를 드러낸다. 이는 한선주의 동생으로, 완벽한 삶을 살았을 것 같은 그에게 사연이 있다는 것을 암시하며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포스터에서 느껴지는 부드러운 분위기가 한정원이 남모를 아픔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따뜻한 마음을 지닌 인물이라는 걸 보여준다.

이처럼 '쇼윈도:여왕의 집'은 캐릭터 포스터만으로도 드라마가 안방극장에 안길 충격을 예고한다. 무엇보다 다른 어떤 장치나 도구 없이, 표정과 눈빛만으로 캐릭터를 완벽하게 그려낸 배우들의 열연이 놀랍다. 이와 관련 '쇼윈도:여왕의 집' 제작진은 "송윤아, 이성재, 전소민, 황찬성은 놀라운 몰입도로 캐릭터에 완벽하게 빙의해 현장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 포스터 촬영 현장부터 빛난 이들의 명품 연기가 '쇼윈도:여왕의 집'에서는 어떻게 구현될지 기대해달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채널A 새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은 오는 11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 채널A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