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1-19 08: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KBO 상벌위, '로진백 투척' 몽고메리에 20G 출장정지+벌금 300만원 [공식발표]

기사입력 2021.09.14 16:09 / 기사수정 2021.09.14 16:12


(엑스포츠뉴스 박윤서 기자) 심판에게 로진을 던지고 욕설을 뱉은 삼성 라이온즈의 마이크 몽고메리(32)가 징계를 받았다.

KBO는 14일 KBO 컨퍼런스룸에서 상벌위원회를 개최하고 삼성 몽고메리에 대해 심의 했다.

몽고메리는 지난 10일 대구 KT전 4회초 이닝을 마친 후 주심에게 욕설을 한 뒤 퇴장 조치 됐으나 다시 그라운드로 나와 주심에게 지속적으로 폭언 및 위협을 하고 로진백을 주심에게 던지는 등의 행위를 했으며 유니폼 상의를 벗어 그라운드에 던졌다.

KBO 상벌위원회는 KBO 리그규정 벌칙내규 7항에 의거해 20경기 출장정지, 제재금 300만원을 결정했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박윤서 기자 okayby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