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8 07:20
연예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 백현주 신원 파악 도중 사이비 교회+학교 재단 접근

기사입력 2020.03.03 22:40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이 백현주의 신원을 파악하기 위해 조사했다.

3일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 2회에서는 차영진(김서형 분)이 임희정(백현주)의 신원을 파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상원(강신일)은 차영진에게 성흔연쇄살인의 진범이라고 자백한 후 투신했다. 앞서 서상원은 임희정을 살해했고, 임희정의 시신과 차영진의 명함을 함께 찍은 영상을 차영진에게 전송한 바 있다.

이후 차영진은 임희정의 신원을 파악하기 위해 움직였다. 그 과정에서 임희정은 신생명 교회뿐만 아니라 신성재단과 연관돼 있다는 사실이 밝혀져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