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4 04:45
연예

'언니네 쌀롱' 이소라, 마지막까지 프로페셔널하게…뷰티 공로상 감격

기사입력 2020.03.03 09:46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방송인 이소라가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언니네 쌀롱’ 마지막 회를 장식했다.

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언니네 쌀롱'에서 이소라는 마지막 의뢰인인 개그우먼 홍현희, 디자이너 제이쓴 부부가 원하는 점을 캐치해 내며 공감을 얻었다.

이소라는 ‘하이패션 커플 화보’를 찍기 위해 다이어트를 시작한 홍현희, 제이쓴 부부에게 조언을 해줬다. “먹고 싶은 게 있으면 나도 이를 30분 동안 닦았다”라며 홍현희의 마음을 이해해 줬다. “나도 평생 그러고 살았다”라는 등 직접 겪었던 경험을 공유하며 두 사람의 마음을 다독여주기도 했다.

모델 자세를 궁금해하는 패널들에게는 “하이패션은 기본자세에서 힘을 툭 빼고 다리 한쪽을 구부린 이후 어깨를 안쪽으로 말아야 한다. 그리고 팔 한 쪽 힘을 빼고 엉덩이 힘을 빼면 된다”라며 직접 하이패션의 정석 자세를 보여줬다.

이어 이소라는 연애할 때 참을 수 없는 연인의 행동을 묻는 조세호의 질문에 음식을 먹는데 테이블 매너가 안 좋은 사람을 꼽으며 공감을 이끌었다. 혀 짧은 소리를 내는 여자친구 상황극을 재연,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이소라는 그동안 ‘언니네 쌀롱’ 대표답게 각기 다른 분야의 원톱인 멤버 홍현희, 조세호, 한혜연, 차홍, 이사배를 어우르며 조화를 추구해가는 리더십을 발휘했다.


쌀롱 패밀리들과 화기애애한 마지막 방송이 이어진 가운데, 방송 말미에 이소라는 ‘언니네 쌀롱’ 대표로서 ‘뷰티 공로상’을 받고 감격했다. 시청자들에게 고개를 숙이며 감사 인사를 전한 그는 평소처럼 “내일 더 아름다워지세요”라는 말과 함께 ‘언니네 쌀롱’ 시즌1 마지막 회를 덤덤하게 마무리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