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0 20:33
연예

이달의 소녀 "완전체 데뷔까지 2년, 벅차고 떨린다"

기사입력 2018.08.20 16:13 / 기사수정 2018.08.20 16:14

전원 기자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이달의 소녀가 데뷔 소감을 전했다. 

20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에서 이달의 소녀 데뷔 앨범 '+ +'(플러스 플러스) 쇼케이스가 열렸다. 

약 2년에 걸친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완전체로 뭉친 이달의 소녀는 "어제 첫 단독 콘서트를 열고 데뷔하게 됐다"고 입을 열었다. 

희진은 "우리가 첫번째 멤버부터 완전체까지 약 2년의 시간이 걸렸다. 벅차기도 하고 설레고 떨린다. 시간이 오래 걸린 만큼 팬들이 오래 기다려주셨다.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진솔은 "오랜 시간이 걸린 만큼, 그 시간이 헛되지 않게 준비한 모든 것을 다 보여드리고 싶다. 타이틀곡 '하이하이'를 통해 이달의 소녀를 대중에게 더 알리고 싶다"고 밝혔다.

여진도 "멤버들 모두 바라던 완전체 데뷔라 너무 행복하다. 12명이 모여야 나오는 시너지가 대단하다"고 강조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오후 6시 발매되는 ‘+ +’(플러스 플러스)는 이달의 소녀 1/3, 이달의 소녀 ODD EYE CIRCLE(오드아이써클), 이달의 소녀 yyxy(와이와이바이와이) 그리고 여진이 모여 플러스 플러스의 효과를 발휘한다는 의미를 지녔다.

타이틀곡 'Hi High'는 'Hi' 완전체로 여러분을 만날 수 있어서 반갑다는 뜻과 'High' 이달의 소녀가 정상으로 올라가겠다는 뜻까지 이중적 의미를 가지고 있다. 이달의 소녀만의 하이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곡이다.

won@xportsnews.com / 사진=서예진 기자 

전원 기자 wo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