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19 18:1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루한 출연 '20세여 다시 한번', 한중합작 최고 흥행 등극

기사입력 2015.01.18 09:46 / 기사수정 2015.01.18 09:48



[엑스포츠뉴스=박소현 기자] 한중 합작 영화 '20세여 다시 한 번'이 개봉 9일만에 역대 한중 합작 영화 최고 흥행작으로 등극했다.

CJ E&M은 18일 "'20세여 다시 한 번'이 개봉 9일째인 16일 누적 박스오피스 매출 2억 84만 위안(한화 348억원)으로 종전의 '이별계약'이 갖고 있던 1억 930만위안(한화 337억원) 한중 합작 영화 최고 매출액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20세여 다시 한 번'은 지난 8일 중국 전역 5500여개의 스크린에서 개봉하며 흥행 청신호를 알렸다. 지난해 8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수상한 그녀'와 동시에 기획된 글로벌 프로젝트인 '20세여 다시 한 번'은 하나의 아이템으로 양국 시장을 동시 공략하는 공동 기획 작품이다.

CJ E&M 영화사업부문 정태성 대표는 "올' 중국에서는 '20세여 다시 한 번'이 한중 합작 최고 흥행작이 되었다"며 "'수상한 그녀'는 중국 외에도 국가별로 현지화 과정을 거친 뒤 여타 아시아권 국가에서도 새로운 작품으로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동남아권 국가에서의 제작 가능성도 밝혔다. 

'20세여 다시 한 번'은 중화권의 라이징 스타 양자산, 중국의 국민 여배우 귀아뢰, 전 엑소 멤버 루한이 출연해 화제를 낳았다.

박소현 기자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20세여 다시 한 번' 포스터 ⓒ CJ E&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