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19 08:2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비정상회담' 에네스, 아이의 동성애 고백 "지지할 수 없다"

기사입력 2014.08.19 00:26 / 기사수정 2014.08.19 00:34

'비정상회담' 에네스가 동성애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 JTBC 방송화면

▲ 비정상회담

[엑스포츠뉴스=남금주 기자] '비정상회담' 에네스가 동성애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8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 7회에서는 '한국의 결혼식'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날 동성결혼에 대한 세계의 인식을 알아보던 중 터키 출신 에네스는 "터키는 상상도 못한다. 남자끼리 손 잡고 다녀도 시선 때문에 불편할거다"며 "유명한 가수가 있었는데 해변에서 남자와 손 잡고 있는 사진 찍힌 후로 3년동안 활동을 못했다"고 밝혔다. 
 
또 에네스는 "아이가 커밍아웃을 한다면 지지할 것인가"란 질문에 "정말로 슬프지만 그래도 지지해줄 순 없다"고 소신있게 얘기했다.

이어 에네스는 "남자는 남자대로 여자는 여자대로 살아야 된다고 생각한다. 진짜 하늘이 무너지겠지만 인정하거나 밀어줄 순 없을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MC 전현무는 "에네스가 용기있게 본인의 의견을 얘기한 거다"고 정리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