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8 11: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삼성 문용익, 타구에 다리 맞고 교체…"20일 상태 확인 후 검진 결정"

기사입력 2021.10.19 22:11


(엑스포츠뉴스 대구, 김현세 기자) 삼성 라이온즈 문용익이 투수 강습 타구에 맞고 교체됐다.

문용익은 19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팀 간 시즌 16차전에서 9회 초 구원 등판해지만 첫 타자의 타구에 맞고 심창민과 바뀌었다.

4-0으로 지고 있던 9회 초 2사 1루에서 최채흥을 대신해 구원 등판한 문용익은 첫 타자로 상대한 박계범의 투수 강습 타구에 다리를 맞고 즉시 교체됐다. 그에 이어 등판한 심창민은 허경민에게 1타점 적시타를 허용하며 두산에 5점 차 리드를 내 줬다.

삼성 관계자는 문용익의 상태에 대해 "우측 정강이에 공을 맞고 교체됐다. 지금은 간단히 아이싱 중이다. 추가 검진은 내일 상태를 확인한 뒤에 받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김현세 기자 kkachi@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