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2-04 08: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JYP, 월드비전과 업무협약 체결…해외 아동 치료비 지원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1.04.06 09:32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월드비전과 손잡고 사회공헌활동 영역을 글로벌로 확대한다.

JYP와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이하 월드비전)은 5일 오후 서울 강동구 성내동 JYP 센터에서 해외 아동 치료비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JYP 변상봉 부사장과 2PM 준호, 월드비전 조명환 회장과 한상호 본부장이 참여해 의료 후원이 필요한 취약 아동 및 장애 아동의 수술비와 치료비 지원에 뜻을 모았다.

JYP는 이번 협약식을 시작으로 1년간 방글라데시·베트남·필리핀·몽골 4개 지역에 환아 치료 기금을 지원한다. 이는 2019년부터 'EDM(Every Dream Matters!: 세상의 모든 꿈은 소중하다)이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적극 전개 중인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월드비전 후원 아동 및 지역개발사업장 거주 아동 가운데 보건 인프라 부족으로 인해 의료 후원이 필요한 약 200명의 해외 아동을 위해 연간 약 3억원의 EDM 기금을 사용한다.

준호는 "따뜻한 손길을 건넬 때 오고 가는 기쁨의 의미는 정말 남다르다. 오래전부터 함께 한 월드비전과 동행하게 되어 더욱 뜻깊고, 이를 계기로 아이들과 꿈을 공유할 수 있으면 좋겠다.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친구들이 상황 때문에 꿈을 마음껏 펼치지 못하는 것을 보고 마음이 아팠는데 우리의 도움이 그들에게 희망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소망하며 아이들의 꿈을 응원했다.

그는 2011년 아동 후원에 참여하면서 월드비전과 인연을 맺었고 기아 체험, '글로벌 6K 포 워터' 캠페인 참여 및 기부금 전달 등 홍보대사로서 활발히 활동하며 따스한 마음을 나누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 JYP 수장 박진영은 한 해 동안 진행한 사회공헌활동을 결산하는 행사 'EDM DAY'에서 "전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국내를 넘어 치료비 지원 사업 영역을 해외로 넓히겠다"고 알린 바 있다.

이번 사회공헌사업 협약식(MOU)은 지난해 8월 삼성서울병원과 손잡고 시작한 'EDM 치료비 지원 사업'의 연장선에 있으며, 향후 JYP는 사회환원 범위를 확대하고 더욱 적극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EDM 치료비 지원 사업' 외에도 난치병 아이들을 정서적으로 지원해 희망을 북돋우는 프로젝트 'EDM 소원 성취 사업', 더욱 건강한 삶의 터를 가꾸는 친환경 사업 ‘Love Earth', 결제 시 이용 금액의 일정 비율이 가수와 팬덤의 이름으로 기부되는 신한카드 'JYP Fan's EDM 체크카드' 출시 등 다양한 방법으로 큰 사랑에 보답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