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7 02:03
스포츠

슈틸리케호, 3월 우즈벡-뉴질랜드와 A매치

기사입력 2015.02.11 10:51 / 기사수정 2015.02.11 10:51



[엑스포츠뉴스=조용운 기자] 슈틸리케호의 3월 A매치 상대가 우즈베키스탄과 뉴질랜드로 확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내달 27일 우즈베키스탄, 31일 뉴질랜드와 국내에서 친선경기를 치르게 됐다고 밝혔다. 

우즈베키스탄과 두 달 만에 다시 만난다. 대표팀은 지난달 열린 2015 호주아시안컵 8강에서 우즈베키스탄과 맞붙은 바 있다. 당시 대표팀은 2-0으로 승리해 역대전적 9승2무1패의 우세를 이어갔지만 연장 접전 끝에 이길 만큼 손쉽게 볼 만한 팀이 아니다. 

탄탄한 조직력과 좋은 체격조건을 갖춘 우즈베키스탄이기에 2018 러시아월드컵 2차 예선을 대비하는 대표팀에 좋은 상대가 될 것이다. 

31일 맞붙는 뉴질랜드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31위로 지난 2000년 뉴질랜드에서 열린 친선경기(0-0무) 이후 15년 만에 대결한다. 역대전적은 5승1무로 한국이 앞서 있다. 

뉴질랜드는 1982년과 2010년 두 번의 월드컵 본선 진출 경험이 있으며 오세아니아 네이션스컵에서 총 4차례 우승했다. 

축구협회는 향후 우즈베키스탄과 뉴질랜드와의 경기 개최 장소 및 시간을 결정, 발표할 예정이다.

조용운 기자 puyol@xportsnews.com 

[사진=슈틸리케호 ⓒ AFPBBNews=News1]

조용운 기자 puyol@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