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0 20:28
연예

'무한도전' 노홍철, 화 부르는 귓방망이 모닝콜 '전현무 발끈'

기사입력 2014.09.20 18:52 / 기사수정 2014.09.20 18:52

'무한도전'에서 노홍철이 전현무를 잠에서 깨웠다. ⓒ MBC 방송화면
'무한도전'에서 노홍철이 전현무를 잠에서 깨웠다. ⓒ MBC 방송화면


▲ 무한도전

[엑스포츠뉴스=이이진 기자] '무한도전' 방송인 노홍철이 전현무를 깨우기 위해 인간 알람으로 변신했다.

20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하하가 펼치는 '라디오 스타' 세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DJ로 변신한 박명수는 전현무가 진행하던 '굿모닝FM 전현무입니다' 생방송을 진행했다. 박명수는 '기상' 코너를 통해 전현무를 깨우기 위한 인간알람으로 노홍철을 투입시켰다.

노홍철은 전현무 매니저의 도움으로 집을 습격했고, "벗겨진 바지와 지저분한 빨랫감들이 널려 있다. 여타의 사람들과 다름 없이 옆으로 새우잠을 자고 있다"라며 생중계했다.

특히 노홍철은 전현무의 따귀를 때려 잠을 깨웠고, 당황한 전현무는 "다 맡겨서 자는 건데 지금 생방이냐. 왜 깨운 거냐"라며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대중문화부 enter@xportsnews.com


이이진 기자 en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