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06:57
연예

'팬텀싱어2' 조민웅, 37세 나이로 사망…갑작스러운 비보

기사입력 2024.07.07 11:33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성악가 조민웅이 세상을 떠났다. 향년 37세.

7일 스포티비뉴스 보도에 따르면 조민웅은 지난달 29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전해졌다.

조민웅은 지난 2017년 JTBC '팬텀싱어2'에 참가해 주목받은 성악가다. 프로그램 종영 후 다양한 공연 무대에 오르며 활발히 음악 활동을 펼쳤다. 

특히 지난달 KBS 1TV '열린음악회'에 출연하기도 했기에, 갑작스러운 비보가 충격을 안기고 있다. 이에 그의 SNS 계정에는 지인들과 팬들의 안타까움이 담긴 댓글들이 이어지고 있다. 

가수 미스터붐박스(고영빈)는 "곧 보자면서 뭐가 급하다고 그리 가냐. 너무 슬프다. 하늘에서 멋지게 노래하고 있어요. 미안하고 사랑합니다"라는 댓글을 남기는 등 동료들도 슬픔을 표하고 있다.

사진=조민웅 계정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