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9 02:23
연예

장나라 "♥6살 연하 남편, '너무 예쁘다'며 입 벌리고 시청해" (놀토)

기사입력 2024.07.06 20:05 / 기사수정 2024.07.06 20:05



(엑스포츠뉴스 박서영 기자) 배우 장나라가 남편과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6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서는 장나라, 남지현, 김준한이 유쾌한 케미스트리를 선사했다.

이날 스케줄 때문에 녹화가 어렵다는 피오가 깜짝 등장해 놀토 가족의 환영을 한몸에 받았다. 이어 SBS 드라마 '굿파트너'의 주역 장나라, 남지현, 김준한이 차례로 등장했다.

장나라는 "제가 방송에 나오면 저희 신랑이 되게 좋아한다. 색다른 모습이 좋다더라"라며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붐은 "사전 인터뷰 때는 신랑 분이 우리 아내 너무 예쁘게 나온다고 좋아한다고 하셨지 않냐. 입을 벌리고 시청했다고 들었는데 사실이냐"고 묻자 장나라는 수줍게 "그렇다"라고 대답했다.  

이어 붐은 "체력 때문에 녹화를 걱정했다던데"라고 말하자 장나라는 "사실은 제가 갈 때 입짧은햇님이랑 사진을 찍고 싶어서 나가자마자 여쭤봤는데 벌써 가셨더라. 그러다 다시 돌아오셔서 사진을 찍어주셨다"며 훈훈한 일화를 전했다.

입짧은햇님은 "나래씨 연락을 받아서 차를 돌렸다"라고 말하다가 눈물을 흘렸다. 이어 "그때 반려견이 무지개 다리를 건넜는데 안아주고 가셨다. 그래서 너무 감동적이었다"라고 전해 감동을 자아냈다. 

사진 = tvN

박서영 기자 dosanba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