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3 11:09
연예

김수현 "3년 공백, 군대라도 간 것처럼…작품 찾고 있었다" (눈물의 여왕)[엑's 현장]

기사입력 2024.03.07 12:02 / 기사수정 2024.03.07 12:02



(엑스포츠뉴스 김수아 기자) 배우 김수현이 3년의 공백기에 대해 언급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장영우 김희원) 제작발표회가 7일 오전 서울 구로구 라마다서울 신도림 그랜드볼룸홀에서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장영우, 김희원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수현, 김지원, 박성훈, 곽동연, 이주빈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눈물의 여왕'은 퀸즈 그룹 재별 3세이자 백화점의 여왕 홍해인(김지원 분)과 용두리 이장 아들이자 슈퍼마켓 왕자 백현우(김수현) 3년차 부부의 아찔한 위기와 기적처럼 다시 시작되는 사랑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김수현은 3년 공백기 중 1년의 촬영 기간을 제외하면 2년이라는 공백에 대해 "군대라도 간 것처럼, 가지려고 한 건 아니다. 열심히 작품을 찾고 있었다. 그러다가 눈물의 여왕을 만났다"고 대답했다.



이어 김수현은 처음 맡는 부부 역할에 대해 "김수현식 처가살이를 경험하고 표현해보고 싶었다. 이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매력들이 있는데 섬세함이나 스마트함, 그 안의 찌질함을 재밌게 버무려서 (시청자들을) 울고 웃기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김희원 감독은 김수현의 백현우에 대해 "정말 기가 막힌다. 이번 작품에서 시청자들이 알고 있는 매력에 더해 얼마나 김수현이라는 배우가 귀엽게 망가질 수 있는지 끝을 보여 준다. 현장에서 스태프들까지 모두가 즐거워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번 작품에서는 결혼을 한 상태에서 오는 김수현의 매력에 집중과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눈물의 여왕'은 오는 3월 9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김수아 기자 sakim424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