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3 21:40
연예

제롬, 연예계 활동 중단 후 반전 직업…이지혜 "전원 역대급 스펙" (돌싱글즈)

기사입력 2023.08.06 14:37 / 기사수정 2023.08.06 14:37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돌싱글즈4' 멤버들의 직업이 공개된다. 

6일 밤 10시 3회를 방송하는 ‘돌싱글즈4 IN U.S.A(이하 ‘돌싱글즈4’)’에서는 ‘미국 돌싱남녀 10인’ 듀이-리키-베니타-소라-제롬-지미-지수-톰-하림-희진이 둘째 날 밤을 맞아 각자의 직업을 공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와 관련 그룹 엑스라지 출신인 ‘이혼 6년 차’ 제롬이 현재 미국에서의 직업 공개를 예고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먼저 제롬이 자신의 직업을 밝히기 전, MC 유세윤은 제롬과 구면인 이혜영과 은지원에게 “제롬이 미국에 건너간 후 무엇을 하는지 들은 게 있느냐?”고 묻는다. 이에 이들은 “전혀 모른다. 들리는 얘기가 아무 것도 없었다”며 제롬의 발언에 촉각을 곤두세운다.



다른 돌싱남녀들 또한 제롬의 직업을 궁금해하기는 마찬가지. 이들은 “군인?”, “경찰?” 등 각자 제롬의 직업을 추측하기 시작하고, 한참을 뜸 들이던 제롬은 “저의 직업은, 미국에서 제일 큰…”이라며 현재의 일을 밝힌다. 제롬의 직업 공개에 이지혜는 “이건 진짜 반전이다”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이혜영은 “내가 알던 제롬이랑 너무 달라”라며 믿을 수 없다는 표정을 짓는다.

그런가 하면 이날 직업 공개가 시작되기 전, 이지혜는 “이번 시즌에 출연한 미국 돌싱남녀들의 직업은 역대급 스펙을 예고한다”고 확언한다. 이지혜의 말처럼 한 출연자는 “페**북과 넷**스를 거쳐 현재 글로벌 숏폼 틱*의 마케팅 총괄 팀장”이라고 직업을 소개한다. “현재까지 광고를 담당하면서 10억 달러(1조 3000억 원) 정도를 썼다”는 발언에는 “능력자”라는 탄성이 쏟아진다. “진짜 의외다”라는 반응이 속출한 뒤, 돌싱들이 본격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한 둘째 날 밤의 뜨거운 현장에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 = MBN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