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4 01:06
스포츠

'4년 만에 돌아온 여름 축제' KT, 25일 LG전부터 'Y 워터 페스티벌 개최'

기사입력 2023.07.17 10:42 / 기사수정 2023.07.17 10:42



(엑스포츠뉴스 유준상 기자) KT 위즈의 특별한 여름 축제가 4년 만에 돌아온다.

KT는 오는 25일 LG 트윈스전부터 8월 13일 NC 다이노스전까지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리는 홈 12경기에 KT의 20대를 위한 브랜드 Y와 함께하는 ‘Y 워터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1군 데뷔 첫해인 2015년부터 시작된 워터 페스티벌은 야구장을 워터파크로 변신시켜 팬들에게 색다른 야구 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KT의 대표적인 응원 문화이다.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까지 매년 팬과 함께하는 여름 축제를 마련했고, 지난 시즌에는 폭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수원특례시 수재민들에게 쿨 서머 유니폼 수익금 전액 기부하는 것으로 대체했다.

4년 만에 돌아온 Y 워터 페스티벌에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즐길 거리와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며, 선수단은 특별 제작한 쿨 서머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출전한다. 1루 스카이존 펜스와 관중석에는 인공 강우기 18대와 워터캐논 16대, 360도 토네이도 스프링클러를 설치해 안타와 득점이 나올 때마다 시원한 물줄기를 쏘아 올리는 Y워터 서핑 타임이 연출된다.

5회말 클리닝 타임에는 화려한 분수쇼와 응원단의 특별 공연으로 여름 축제의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이 밖에, DJ 초청 미러볼 타임(2~3일, 9~10일)을 비롯해 에버랜드 페스티벌 밤밤클럽 출연진과 응원단이 함께하는 미러볼 댄스파티가 8월 11일(금)부터 13일(일)까지 경기 후 승패에 상관없이 펼쳐진다. 

화려한 시구자 라인업도 눈길을 끈다. 25일 LG전에는 수원 발레축제 참여 발레단을 시작으로, 유튜버 너덜트, 쵸단, 츄정, 찌드래곤, 태양인, 유소나 등이 차례로 위즈파크를 방문해 승리 기원 시구와 시타를 하며 팬들과 함께 워터 페스티벌을 즐길 예정이다. 12일 NC전에는 ENA 새 드라마 신병2에 출연하는 배우 김지석, 김민호가 승리 기원 시구와 시타를 맡는다.

한편, KT는 워터 페스티벌 기간 동안 입장 관중들을 대상으로 상하목장 아이스크림을 증정한다.

사진=KT 위즈

유준상 기자 junsang9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