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2 03:46
게임

DRX '라스칼' 김광희 "하나되는 느낌 받아... 완벽한 소통으로 이뤄낸 성과" [인터뷰]

기사입력 2023.07.01 11:51


(엑스포츠뉴스 임재형 기자) DRX의 2연승에 대해 탑 라이너 '라스칼' 김광희가 "완벽한 소통으로 이뤄냈다"며 경기력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DRX는 29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23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서머 시즌 1라운드 리브 샌드박스와의 경기서 2-1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DRX는 2연승을 질주하며 플레이오프 막차를 위한 초석을 다졌다.

경기 후 엑스포츠뉴스의 인터뷰에 응한 '라스칼' 김광희는 먼저 오랜만의 연승에 대해 "오늘 같은 경기 때문에 프로게이머 생활을 하는 것 같다"며 미소를 지었다. 김광희는 "그간 무기력한 패배가 많았는데, 함께 소통 이후 최선의 판단을 하면서 하나되는 느낌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연패 기간 DRX의 분위기 반등을 위해 김광희는 "모든 선수가 다같이 밴픽 회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소통도 신경썼다"고 강조했다. 팀 의견이 하나로 모이며 이번 리브 샌드박스전도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번 패치 이후 밀리오-유미의 너프로 상체 구도에서도 변화가 예고되는 상황. 김광희는 "이번 패치 이후 상체, 하체 간 밸런스가 잡히게 됐다. 픽에 따라 상체 게임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알렸다.

이번 경기에서 DRX는 3세트 난전 끝에 2연승을 따냈다. 김광희는 당시 상황에 대해 "많은 일들이 있었다. 간절했고, 서로 최선을 다하려고 했다. 완벽한 소통으로 일궈낸 성과다"고 강조했다.

1일 DRX는 브리온을 상대로 시즌 3승에 도전한다. 김광희는 "최근에 준비한 것처럼 하면 승리할 수 있을 것 같다. 다만 브리온의 젠지 상대 경기력을 보니, 최선을 다해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임재형 기자 lisc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