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6 21:01
연예

유선호 "첫 야외취침, 소풍 와서 자는 느낌" (1박 2일)

기사입력 2023.04.30 18:26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유선호가 첫 야외취침에 소풍 와서 자는 느낌이라고 밝혔다.

30일 방송된 KBS 2TV '1박 2일 시즌4'에서는 유선호가 첫 야외취침 소감을 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선호는 새 멤버로 합류한 이후 처음으로 야외취침을 하게 됐다. 유선호는 텐트 안으로 들어오면서 "진짜 여기서 자는 거구나"라며 신기해 했다.



야외취침 선배 연정훈은 침낭에서 자는 방법을 알려주겠다면서 일단 점퍼를 벗고 안으로 쏙 들어오면 된다고 설명했다.  유선호는 생각보다 아늑한 것 같기도 하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때 김종민이 텐트 밖으로 신발이 나와 있는 것을 발견했다. 유선호의 신발이었다. 연정훈은 서리가 내려서 신발이 얼 수도 있기 때문에 안에 들여놔야 한다고 얘기해줬다.

김종민은 유선호에게 첫 야외취침 소감이 어떤지 물어봤다. 유선호는 "오늘 날이 그렇게까지 안 추워서 그런지 느낌이 그냥 좋다. 형들이랑 소풍 와서 자는 것 같다"며 설레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KBS 방송화면

원민순 기자 wond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