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1 15:02
연예

'진짜가 나타났' 백진희, 소금 뿌린 강부자에 한 방 먹였다

기사입력 2023.04.29 20:17 / 기사수정 2023.04.29 21:06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진짜가 나타났다' 백진희가 강부자에게 일침을 가했다.

29일 방송된 KBS 2TV '진짜가 나타났다' 11회에서는 은금실(강부자 분)이 오연두(백진희)에게 소금을 뿌린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공태경(안재현)은 오연두와 함께 별채에서 살기 위해 본가를 찾았다. 오연두는 "안녕하세요. 할머니. 저 왔습니다"라며 인사했고, 은금실은 "잘 왔다. 내 집에"라며 소금을 뿌렸다.



공태경은 "이게 무슨 짓이에요?"라며 당황했고, 은금실은 "내 집에 들이기 싫은 재수 없는 불청객한테 소금 좀 뿌린 게 잘못이냐?"라며 막말했다.

공태경은 "재수 없다니요. 애 가진 사람한테 그게 할 소리예요?"라며 화를 냈고, 오연두는 "비싼 소금인가 봐요. 왕 소금을 씹었는데 하나도 안 짜요. 격하게 환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는 재수 있는 손자며느리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소금기 없는 옷으로 갈아입고 다시 인사드리러 올게요"라며 밝혔다.

오연두는 "어머님. 괜히 저 때문에 할머니랑 싸우지 마세요. 할머니도 잘못하신 거 아실 거예요"라며 당부했다.

사진 = K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