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17:24
연예

문가영·금새록, 유연석 두고 미묘한 신경전 (사랑의 이해)

기사입력 2023.01.18 09:10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문가영과 금새록의 관계에 미세한 균열이 발생한다.

JTBC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 9회에서는 안수영(문가영)과 박미경(금새록)이 이전엔 볼 수 없었던 신경전을 펼치며 두 사람 사이의 변화를 예고하고 있다.

박미경은 KCU은행 영포지점에서 근무하기 시작한 후로 안수영에게 지대한 관심을 가졌다. 매사 프로페셔널 하지만 속내를 온전히 드러내지 않았던 안수영이 마음 쓰였던 것. 그녀는 안수영이 곤란한 상황에 처하면 모른 척 도와주거나 함께 밥을 먹고 집에 초대하는 등 안수영을 각별히 대했다.

안수영도 박미경의 호의를 고맙게 여기며 서로 좋은 직장 동료로 지냈다. 비록 직장 내 직급 차이, 경제적인 조건, 결정적으로 하상수(유연석)와 박미경의 관계가 그녀를 씁쓸하게 만들었지만 박미경의 선심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려 노력했다.

그런 와중에 박미경이 하상수, 안수영 간에 있었던 일을 어렴풋이 눈치챈다. 하상수와 박미경은 선후배에서 연인으로 발전했지만 하상수의 마음이 백 퍼센트가 아니라는 점은 박미경에게 풀어야 할 숙제 같은 것이었다. 그 숙제의 실마리를 발견한 그녀는 망설이지 않고 안수영을 떠보는 등 사랑 앞에서 안수영과의 피치 못할 갈등을 겪게 된다.

안수영 또한 하상수와 박미경을 볼 때마다 혼란스러운 감정을 들키지 않기 위해 특유의 포커페이스를 유지한다. 하상수와 있었던 일을 묻는 박미경의 촌철살인 질문에도 말을 아끼면서 점점 관계의 균형이 무너질 위기에 처한다.

이처럼 더 이상 잔잔하지 않은 세 남녀의 사랑은 매사 팽팽한 긴장감을 유발하며 예측 불가한 상황을 만들어낼 예정이다. 하상수를 사이에 둔 안수영과 박미경의 사이는 어떻게 흘러갈 것인지 궁금증을 야기하며 오늘(18일)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사랑의 이해' 9회는 오는 18일 오후 10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SLL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