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31 16:59
연예

'재벌집 막내아들' 로켓 단 JTBC, 유연석→신동엽·한가인으로 부스터 ON

기사입력 2022.11.23 16:44 / 기사수정 2022.11.23 17:41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JTBC가 첫 방송 시작 후 화제의 중심에 놓인 ‘재벌집 막내아들’에 이어 새로운 프로그램들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방영 첫 주부터 신드롬을 일으킨 JTBC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이 JTBC 연말 콘텐트 중 가장 먼저 시청자들을 만났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방송 첫 주부터 충격적인 반전과 함께 죽음을 맞이한 윤현우(송중기 분)가 순양그룹의 진도준(송중기)으로 회귀해 본격적인 복수를 위한 첫 걸음을 시작하는 모습을 속도감 넘치게 그려냈다. 진도준이 자신의 할아버지이자 순양그룹 회장 진양철(이성민)과 그려낼 본격적인 대서사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과 궁금증이 뜨거운 상황.

방송 첫 주만에 TV 화제성 전체 1위, 수도권 11.7%, 2049 타깃 5% 시청률 기록하고 주 3회 파격 편성에 대한 시청자들의 호평이 줄을 잇는 가운데, ‘재벌집 막내아들’이 만들어낼 압도적인 열풍이 어디까지일지 기대가 모아진다.(이상 굿데이터코퍼레이션, 닐슨코리아 유료 가구 기준)

'재벌집 막내아들'의 배턴은 ‘사랑의 이해’가 이어 받는다. 12월 21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되는 JTBC 새 수목드라마 ‘사랑의 이해’는 최근 티저 포스터와 영상을 공개하며 사랑의 서막을 열었다. ‘사랑의 이해’는 각기 다른 이해(利害)를 가진 이들이 만나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이해(理解)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멜로드라마다.

배우 유연석, 문가영, 금새록, 정가람이 극 중 KCU 은행 영포 지점에서 비밀스러운 사내연애 중인 네 명의 청춘으로 분한다. 사랑에 대한 각기 다른 눈높이와 배경을 가진 네 사람이 그려낼 현실감 넘치는 감성 멜로가 올 겨울 시청자들의 마음을 뜨겁게 설레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낯선 곳으로의 새로운 출발을 꿈꾸는 시민들이 이사를 결심하기까지의 인생 스토리를 담은 신규 예능 프로그램 ‘손 없는 날’은 25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손 없는 날’ 첫 회에는 연년생 자매를 키우고 있는 맞벌이 부부가 첫 번째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우리 주변에서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는 평범한 가족의 이야기가 담길 예정으로 자극적인 콘텐트들 속에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친근한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김민석, 박근형 PD, '1박 2일 시즌4'의 노진영 작가, 13년만에 야외 예능에 나선 예능 전설 신동엽과 진솔한 모습을 선보이며 이제 막 예능을 시작하고 있는 한가인이 만들어 낼 힐링 스토리에도 관심이 모인다.

사진= JTBC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