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8:50
연예

'이필모♥서수연' 둘째子, 통통 볼살 치명적이네…"녹아내려요"

기사입력 2022.10.03 09:08 / 기사수정 2022.10.04 15:2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배우 이필모의 아내이자 인플루언서로 활약 중인 서수연이 둘째 아들 비주얼 자랑에 나섰다. 

서수연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둘째 아들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통통한 볼살을 자랑하는 아들의 모습에 "녹아내려요. 볼살"이라고 설명글을 남겨 랜선 이모, 삼촌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등 센서 끄는 법 좀 알려주세요"라는 글을 덧붙여, 육아 고충을 엿보이기도 했다. 



한편 서수연은 지난 2018년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을 통해 이필모와 연인으로 발전, 이듬해 결혼까지 골인했다. 이들 부부는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서수연은 개인 사업은 물론 인스타그램을 통해 누리꾼들과 활발하게 소통하며 많은 사랑 받고 있다.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김예나 기자 hiyena0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