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1 15:28
연예

공다임, 이현진과 이혼 거부 "죽어도 이 집 귀신 될 것" (황금가면)

기사입력 2022.09.30 20:06 / 기사수정 2022.09.30 20:06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황금가면' 공다임이 이현진과 이혼을 거부했다.

30일 방송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는 고미숙(이휘향 분)에게 용서를 비는 홍진아(공다임)의 모습이 그려졌다.

집으로 들어선 고미숙은 차화영(나영희), 홍진아를 보고 깜짝 놀랐다. 그는 "주인도 없는 남의 집에는 지금 뭐하시냐"며 언성을 높였다. 이에 홍진아는 "여기가 남의 집인가요. 저랑 오빠 집이지"며 서운해했다.

차화영은 "진아가 다 잘못했다고 하지 않냐. 강 서방 귀찮게 하는 일 없을 거다. 여기 다시는 안 그러겠다고 쓴 각서다"고 라며 봉투를 건넸다. 



고미숙이 각서를 받길 거부하자, 차화영은 홍진아에게 "여자가 결혼하면 그 집 귀신인 거다. 죽어도 이 집에서 죽으라는 소리다. 너 이 집에서 나오면 네가 그렇게 사랑하는 강 서방 못 보는 거다"라고 말했다.

홍진아는 고미숙 앞에 무릎을 꿇었다. 그러면서 "잘못했다. 용서해달라. 저 절대로 오빠랑 못 헤어진다"고 사과했다. 고미숙이 그를 잡아끌자, 홍진아는 "안 된다. 저 죽어서도 이 집 귀신 돼야 한다"고 말했다.

실랑이를 벌이던 두 사람이 결국 넘어졌다. 홍진아는 "어머니 때문이잖아요"라고 소리를 질러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