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7 05:14
연예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하나, 환자 폭행으로 경찰서行 '강렬 첫 등장'

기사입력 2022.09.24 20:15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하나가 폭행 사건에 휘말렸다.

24일 첫 방송된 KBS 2TV '삼남매가 용감하게' 1회에서는 김태주(이하나 분)가 환자에게 폭행을 당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태주는 응급실에 온 환자와 시비가 붙었고, 환자는 김태주에게 달걀을 던졌다. 이때 김태주는 과거 기억을 떠올렸고, "나 계란 맞는 거 아주 싫어해. 그거 마저 던지면 죽을 줄 알아"라며 쏘아붙였다.



그러나 환자는 달걀을 하나 더 던졌고, 결국 김태주는 환자에게 돌진했다. 김태주는 경찰서에 가게 됐고, 환자는 유치장에 갇혔다.

형사는 "응급실에서 의사를 폭행하는 환자도 문제지만 의사 선생님이 환자를 때려서야 되겠습니까? 지난달에도 여기 오시지 않았어요? 경찰이 바로 도착했으니 망정이지 그러다 큰일 나요"라며 당부했다. 김태주는 "앞으로 절대 다시는 이런 일 없을 겁니다. 정말이에요"라며 못박았다.

사진 = K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