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21:00
연예

"♥연정훈, 여신이랑 살고 있었네"…한가인, 아프로디테 뺨치는 아우라 (그로신)

기사입력 2022.09.21 10:50 / 기사수정 2022.09.21 10:50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그로신' 한가인, 설민석, 김헌, 한젬마가 그리스 신전에 깜짝 회동한 듯한 현장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10월 1일 첫 방송하는 MBN 예능 프로그램 ‘그리스 로마 신화-신들의 사생활’(이하 ‘그로신’)은 고전 ‘그리스 로마 신화’를 낱낱이 파헤치는 신개념 토크쇼다. 신화 이야기 속에 숨겨진 교훈, 지혜, 유머, 감동까지 느낄 수 있는 ‘어른들의 스마트한 백과사전’이 될 전망. 

특히 ‘대표 엄친딸’ 한가인, ‘스토리텔러’ 설민석, 서울대 인문학연구원 김헌 교수, ‘그림 읽어주는 여자'로 유명한 한젬마 등 4MC가 황금 라인업을 결성했다.

이와 관련, 제작진은 그리스 신전을 연상케 하는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4MC의 녹화 현장을 스틸로 공개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장에서 한가인은 ‘여신급’ 미모의 배우답게 화이트 드레스를 입은 모습을 선보였다. 사랑과 미의 여신 아프로디테 못지않은 아우라를 발산하고 있다. 또한 태블릿을 내려다보면서 생각에 잠겨 열공 모드에 돌입한 모습을 보여줬다.



설민석은 칠판 앞에서 열정 넘치는 스토리텔링을 펼치고 있다. 나아가 그는 김헌 교수 앞에서 무릎을 꿇고 무언가 요청하는 듯한 포즈를 취해 호기심을 유발했다. 김헌 교수와 한젬마 역시 신화에 대한 해박한 지식을 전달하고 토론을 나누는 등 진지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제작진은 “서로가 서로의 팬이라고 할 정도로 4MC가 첫 녹화 때부터 훈훈한 케미를 자랑했다. 또한 입을 열 때마다 ‘그리스 로마 신화’에 대한 다양한 시각과 유익한 정보들이 마구 쏟아져 ‘방송 말고도 따로 만나자’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로 호흡이 좋았다. ‘그리스 로마 신화’의 한복판에 와 있는 것 같은 극강의 몰입감을 보여줄 ‘그로신’ 첫 방송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밝혔다.

한편, ‘그리스 로마 신화-신들의 사생활’은 오는 10월 1일 오후 9시 4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MBN ‘그리스 로마 신화-신들의 사생활’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