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1-26 21:33
연예

'소식좌' 산다라박 "이상형? 잘 먹는 남자…깨작거리면 꼴보기 싫어" (밥없니)

기사입력 2022.09.15 10:10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산다라박이 이상형을 언급했다.

지난 14일 흥마늘 스튜디오 유튜브 채널에는 '야생에서 노동하면 소식좌도 많이 먹을까? (feat. 오킹)'이라는 제목의 '밥맛없는 언니들' 10회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먹교수로는 유튜버 오킹이 출연했다.

이들은 야외에서 일을 한 뒤 식사를 하기로 했는데, 먹을 것에 대한 토크를 이어가던 중 박소현은 오킹에게 "여자친구로 소식가와 대식가 중 누가 더 좋으냐"고 질문하며 소식가의 기준은 자신이라고 말했다.



이에 오킹은 "같이 먹음으로써 해서 생기는 그런 행복감들이 있는데"라면서도 "이게 애매한 게 메뉴를 두 개 다 먹을 수 있을 것 같기도 하다"고 고심했다.

그러면서 "둘 중 고르라면 대식가를 고를 것 같다. (소식가는) 좀 답답할 것 같다는 느낌"이라고 답했다.



이어 오킹은 "그러면 두 분은 본인의 남자친구가 밥을 정말 적게 먹으면 어떨 것 같냐"고 물었는데, 산다라박은 "아 근데 깨작거리면 꼴보기 싫을 것 같다"고 답해 웃음을 줬다.

산다라박은 "저는 무조건 대식가다. 잘 먹는 사람을 되게 좋아한다"면서 "음식이 남았는데 '내가 먹어줄게' 하면 심쿵"이라고 덧붙였다.

사진= '밥맛없는 언니들' 유튜브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