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4 10:27
연예

'나는솔로' 10기 옥순·영식, 결혼 이유…서로 통했다

기사입력 2022.09.15 10:50 / 기사수정 2022.09.16 16:34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10기 옥순과 영식이 혼전임신으로 통했다. 

14일 방송된 ENA PLAY·SBS플러스 '나는 SOLO'에서는 돌싱특집 10기 출연자들의 첫 데이트가 전파를 탔다. 

이날 옥순과 영식은 "오래 알고 지낸 사이 같다"며 서로 호감을 드러냈다. 이어 영식은 "이혼을 해 봐서 소중함을 알기에 날 설레게 하는 사람에게 최선을 다해 마지막이라고 생각하고 해보고 싶다. 난 옥순 네가 예뻐서 사귀는 것"이라며 옥순에 대한 감정을 솔직히 털어놨다. 

옥순은 "난 얼굴은 안 본다"라고 말했다. 이에 영식이 자신의 장점을 묻자 옥순은 "말하는 거다. 난 대화가 잘 되고 말하는 게 즐거우면 좋다. 전 남편은 대화가 부족했다. 만나다가 결혼을 약속한 게 아니라 혼전임신으로 결혼했다"고 깜짝 고백했다. 



영식은 곤란해하는 옥순을 보며 "그 흔한 이야기를 어렵게 열심히 이야기 하나. 나는 혼전 임신 아니야?"라고 쿨하게 고백했다. 옥순이 "너도야?"라며 놀라자, 영식은 "야 나도"라고 맞장구를 쳤다. 

옥순은 "육아가 힘들었다. 나와 이야기해 주고 아기를 봐 줬으면 좋겠는데 전 사람은 자기 시간이 없어 지친 것 같다. 살면서 트러블이 너무 많았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영식은 "나는 대화를 하는 걸 귀찮아하지 않을 거다. 날 한 번 믿어봐"라며 적극적으로 대시했다. 

사진 = ENA PLAY·SBS플러스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