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4 15:32
연예

김재환 "'그 시절 우리는'으로 새로운 시도…종합선물세트 같아"

기사입력 2022.09.05 16:11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가수 김재환이 9개월 만의 미니 앨범 발매에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김재환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Empty Dream'을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Empty Dream'은 김재환이 지난해 12월 발매한 네 번째 미니앨범 'THE LETTER (더 레터)' 이후 9개월 만의 미니앨범이자, 지난 6월 발매한 싱글 '달팽이' 이후 3개월 만의 신보다.

이날 김재환은 설레는 마음을 드러내며 "내가 만든 곡 뮤직비디오에 댄스를 볼 수 있다. 밴드와도 함께 해봤다. 그 과정이 너무 재밌었다. 팬분들도 그렇고 봐주시는 분들도 그렇고 여러 가지 요소들을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김재환은 이번 앨범에 대해 "여러 가지 장르들이 섞여 있는 곡이다. 타이틀 곡 '그 시절 우리는' 같은 경우에는 음악적인 시도를 해봤다. 록과 트렌디한 힙한 기반의 드럼 사운드를 더해서 곡을 만들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추석이 얼마 안 남았으니 종합선물 세트라고 보셔도 된다"라고 덧붙였다.

김재환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Empty Dream'은 오늘(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김한준 기자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