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07:41
연예

코요태 "행사 많이 할 땐 하루 5개"…장수그룹 비결은? (돌싱포맨)

기사입력 2022.08.31 07:22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코요태가 24년 차 장수 비결을 공개했다.

코요태는 지난 30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 출연해 돌싱포맨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코요태는 신곡 ‘GO’ 홍보를 위해 ‘돌싱포맨’에 출격, 기대 이상의 예능감을 뽐내 폭소를 유발했다. 코요태는 24년 차의 여유가 느껴지는 솔직한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코요태의 등장에 탁재훈을 비롯해 김준호, 임원희가 팬임을 밝히며 연차를 묻자 신지는 “코요태 그룹으로는 24년 차, 현재 멤버로는 19년 차 됐다”라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불화 없는 장수의 비결을 묻는 질문에 신지는 “싸워도 잘 풀려고 노력한다”라고 답하는 등 끈끈한 팀워크를 보여줘 부러움을 자아냈다.



또한 ‘돌싱포맨’ 멤버들이 그룹 리더로서의 역할을 묻자 김종민은 “멤버들이 빛나도록 배경이 되어주는 것”이라고 해 감동을 안겼고, 이에 신지는 “근데 오빠가 앞에서 끌어주진 않아요”라고 재치 있는 멘트를 던져 시청자들의 웃음 포인트를 겨냥했다.

유쾌한 토크 이후 신지와 빽가는 “김종민이 리더로서 너무나 잘해주고 있다”라고 언급하며 서로에 대한 두터운 신뢰를 드러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후 ‘행사의 신 코요태의 남다른 스펙이 공개돼 부러움을 안겼다. 

코요태는 “행사 많이 할 땐 하루에 5개 다녀봤다”라며 ‘축제 흥행 보증수표’다운 면모를 드러내는가 하면, 앞으로 보여줄 바쁜 활동까지 예고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이처럼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활약한 코요태는 앞서 오마이걸 효정과 승희, 비비지(VIVIZ), 하성운, NCT DREAM 재민과 천러, KBS2 ‘1박 2일’ 멤버 등과 댄스 챌린지로 가요계에 신곡 ‘GO’ 열풍을 일으키며 다음 행보에 기대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코요태는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